>공연초청

작품 명:4.24의 바람
상영 시간:70分 조선한국어/일본어
추천 대상:초등학생-어른까지

줄거리

1948년 4월24일을 정점으로 조선인 학교 폐쇄 명령에 맞서 학교를 지키기로 당시 미군정과 일본정부에 맞서 싸웠던 한신교육투쟁.
억압과 빈곤 속 아이들을 키우며 우리말과 글을 가르치는 학교를 지키려고 목숨 걸고 투쟁한 재일동포들이 있었다.
그로부터 70년이 흐른 지금, 조선학교에 다니는 선희는 웅변연습을 하다가 약 70년전의 조선인 동네에 타임스립한다.

볼거리

2007년 초연.
이후 일본과 한국의 방방곡곡에서 공연을 하여 왔다.
1948년 일본에서 있었던 실지 이야기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이 작품은 일본에서 사는 재일동포들의 에너지 넘치는 투쟁의 삶을 힘있고 생동하게,그리고 해학으로 담아냈습니다.

▼공연 기록

2018년
  -6/21 창원
  -6/22 부산 동포넷
  -9/8 대구(예정)
  -9/29 광주(예정)
  -10/6 효고(예정)
2017년
  -9/14 부산 제3회회화나무쎈터 마을문화제 
  -12/16 부산작가회의
2013年
  -6/8 효고 신나가타
  -7/20 효고 신나가타
  -8/1-3 제주도4.3평화인권마당극제,전국민족극한마당
  -10/5 효고 아마가사키조선초급학교
  -10/6 효고 세이방조선초급학교
  -11/30 고배조선초중급학교
2012년
  -9/8 도쿄 전국어머니대회
2011년
  -5/14 키타오사카조선중급학교
2010년
  -5/8 오사카조선고급학교
  -10/12-13 도쿄조선중고급학교
2009년
  -3/28 시가 구사츠시립인권쎈터
  -6/5 도쿄조선제4초중급학교
  -6/6 도치기조선초중급학교
  -10/25 오사카 죠호쿠조선초급학교
2008년
  -5/11 교토 도우시샤대학
  -5/30 오사카 히가시오사카조선중급학교
  -6/21 교토조선제2초급학교
  -8/22 코배시립과학기술고등학교 재일외국인교육협의회 강숩
  -8/27 오사카 기사시나리쿠민센터
  -10/29 오사카 니시나리인권문화쎈터
  -11/2 시가조선초급학교
  -11/9 돗토리 요나고시문화홀
  -11/15 부산
  -11/29 효고 아마가사키히가시
  -12/13 오사카 히가시오사카조선초급학교
2007년
  -4/22 효코 <4.24의 기념비를 세우는 회>집회(초연)
  -4/26 제주 4.3평화인권마당극제
  -4/30 쿄토 FACE project주최
  -10/12-13 부산

 

▼감상문

  • ・・구성 및 줄거리가 알기 쉽게 다가 왔다.이 작품을 통해 한신교육투쟁을 알게 되었고 지금 현재 계속 되는 일본의 재일코리안에 대한 차별의 역사임을 알았다.
  • ・・지금도 울거 같아요.<4.24는 전쟁이었다>는 게 저 감상입니다.
  • ・・공동체가 사라져 가고 있는 오늘,잊혀진 그 무엇을 본 느낌입니다.
  • ・・어린 친구들도 집중력이 지속되게,짧은 주제로 곧바로 호소한 훌륭한 무대였습니다.
문의

상연에 대해서

・교실과 다목적 공간, 체육관 및 야외 등 어디서나 상연 가능합니다.
・어른이라면 200 명까지가 적당합니다.
・회장과 관객 수에 따라 예산을 상담하십시오.
・요청은 가능한 한 조기에 부탁드리며 최소 2 개월 전에 연락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.

모국어로 공연을

모국어로 웃고 울고하는 경험이 아이들의 마음에 사랑스러운 정서와 풍부한 감정을 키워 줄 것입니다.예술의 힘이 사람들의 가슴에 작은 씨앗을 뿌리라 믿고 있습니다.

  • 극단 달오름 사무국
  • 〒577-0034
  • Osaka-hu, Higashiosaka-shi,
  • Mikuriya Minami 3-1-8
  • TEL:06-4306-5174
  • FAX:072-911-2929